자유게시판
한은숙 부의장의 직무유기 기사를보고......
icon 진안군민
icon 2009-11-05 20:35:52  |  icon 조회: 8401
첨부파일 : -
진안신문 기사를 보고 한은숙의원이 보여준 회기기간에 제주도 한라산 등반 여행은

군민의 한사람으로써 이해 할수가 없다 분명 의원신분은 완장이 아니라는 것을 인식 해야 한다.
한의원과 같은 생각으로 공직자들이 공무에 임한다면 과연 한의원은 어떠한 반응을 보일지 궁금하다 의원도 유급제 공직자다..군민에 세비를 받고 있지 않는가 공.사를 구분 해 행동해야 한다
진안군민은 바보가 아니다..진안신문에서 언급했듯이 의원은 군민에 뜻을 대변하고 군정이 바로 갈수 있도록 감시와 견제를 게을리 해서는 않되는 자리이기에 더더욱 그렇다..
한부의장은 의원의 신분이 무엇인지 비례대표의 선출 이유가 무엇인지 새롭게 인식해야한다r.
2009-11-05 20:35:52
125.139.47.12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