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기현 씨 KT&G 전라북도 본부장으로 부임
성기현 씨 KT&G 전라북도 본부장으로 부임
  • 박종일 기자
  • 승인 2011.02.15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성기현 본부장
진안 안천면 출신 성기현(54) 씨가 지난 2월 1일자로 KT&G(한국담배인삼공사) 전라북도 본부장으로 부임했다.

성기현 본부장은 대전 본사 마케팅본부 마케팅지원부장, 포천지점장, 북서울본부 종로지사장을 역임하고, 현 전북본부장까지 순탄한 길을 걸어왔다.

본부장으로 부임한 성기현 본부장은 설 명절을 고향에서 지내며, 마을의 어르신들을 찾아 뵙고, 세배도 드렸다. 열아홉 살에 고향을 떠난 성기현 본부장은 대전과 서울에서 생활을 했지만 마음속에는 고향 진안을 잊지 않았다.

성 본부장은 "예절과 충절의 고장인 고향 전북에서 근무할 기회를 가지게 돼 뜻 깊게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성기현 본부장은 직장에서는 정이 많고, 책임감이 강하다는 평을 얻고 있다.
한편, 성기현 본부장은 안천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대전에 있는 한남대 무역학과를 졸업했다. 이후 한양대 21세기 최고경영관리자 과정도 수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