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진안일보
  • 승인 2011.07.11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동훈, 성세경 님의 명복을 빕니다
 

경기도 시흥시 시화공단 내 잉크공장에서 10일 폭발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날 폭발사고로 진안이 고향인 성동훈(53), 성세경(53) 님이 고인이 되셨습니다. 두 분은 동향면 출신이라고 합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진안신문 일동-

이 정보는 서울 향우님께서 전해주셨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