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앗, 차가워"
"앗, 차가워"
  • 임준연 기자
  • 승인 2011.07.26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운일암반일암 계곡. 방학을 맞아 이곳을 찾은 학생들의 '싸움'이 시작되었다.
▲ 19일 운일암반일암 계곡. 방학을 맞아 이곳을 찾은 학생들의 '싸움'이 시작되었다. "역시 더위엔 물싸움이 최고여." 남자들끼리만 와서 물싸움하는 모습이 다소 아쉬워보였지만 당사자들은 서로 즐기느라 여념이 없었다. "다음엔 여자친구들과 함께 올 거예요." 누군가 쑥스럽게 외침과 함께 더위를 시원하게 가르는 운일암반일암 계곡의 푸른 물속에 뛰어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