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체험으로 마을발전 꿈 꿔
다양한 체험으로 마을발전 꿈 꿔
  • 박종일기자
  • 승인 2006.12.2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막마을 마을정비사업 준공

지난 16일 진안읍 가막리에서 마을정비사업과 녹색농촌체험마을, 홍삼약초생태건강마을 회관, 방문자센터, 체험관 등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곽중근 마을 간사의 사회로 진행 되었으며, 군청 이정렬 담당자의 마을정비사업에 대한 경과보고가 이어졌다.

정대원 홍삼약초생태건강 추진위원장은 “이번 준공식에 이어 2007년도에는 제대로 된 사업을 위해 추진위원장님과 마을이장님 그리고 반장님 등 어르신들의 자문을 구하고 내년 프로그램을 알차게 진행하고 싶다”고 말했다.

정 위원장은 “가막마을은 올해에 고추수확하기 체험과 경운기 타기, 소로 밭 갈기 체험 등 여러 가지 체험을 통해 마을을 소개 했다”며 “부산농협에서 1일 방문을 통해 산양산삼 체험장을 답사하고, 우리 마을 뿐 아니라 마이산과 용담댐 등 지역 관광 자원을 소개했다”고 덧붙였다.   

 

이풍종(52) 향우 회원은 “고향 무조건 좋아요. 애착심도 생기고, 5~6년 후에 서울에서 내려와 정착할 생각을 가지고 있다”며 “가막마을이 전라북도 더 나아가 전국에서 친환경, 유기농, 자연농 등 시범적인 마을로 자리 잡았으면 하는 바람을 안고 있다”고 말했다.

이 회원은 “앞으로 가막마을이 시범적이고 모범적인 마을로 인정을 받고, 생산자들이 찾아올 수 있는 곳이 되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송영선 군수, 이정열 담당자, 김완주 농협군지부장, 김춘우 마을이장, 이풍종 향우 회원이 감사패를 받았고, 정윤성 유심토건 대표이사는 공사현장에서 떠나지 않고 애써준 업자 같지 않은 업자에게 공로패를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