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 타작물 재배사업 목표치 191% 달성
논 타작물 재배사업 목표치 191% 달성
  • 류영우 기자
  • 승인 2018.05.14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쌀 1천400여 톤 생산량 조정 효과 전망

쌀 공급 과잉 해소를 위해 추진 중인 논 타작물 재배 사업으로 쌀 1천400여 톤의 생산량 조정 효과를 거둘 것으로 전망된다.
군에 따르면, 10일 현재까지 논 타작물 재배사업 실적을 가집계한 결과 506농가에서 229ha를 접수해 목표면적인 120ha의 191%에 달하는 수치로 전북권내 선두를 달리고 있다.

현재 읍·면 사무소에서 신청서의 정보를 점검·보완하고 있으며 최종 논 타작물 재배 신청 결과는 5월 중순쯤 확정될 예정이다.
진안군은 올해 목표면적 달성을 위해 수차례 교육을 진행하고 간담회 및 설명회 등을 통한 집중 홍보 활동을 벌여왔다.

논 타작물 재배사업은 벼를 재배한 논에 벼 대신 다른 작물을 심으면 ㏊당 조사료 400만원, 일반작물·풋거름작물 340만원, 두류 280만원을 지원한다.

군은 올해 모내기 이후부터 10월 말까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의 이행 점검을 통해 지급 면적이 확정되면 11월중 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또한 정부정책 방향에 따라 논 타작물 신청 실적에 대비하여 올해 공공비축미 매입량의 50% 추가배정의 인센티브를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