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골프장, 진안리조트
기사제보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 최종편집 : 10.22 월 12:57
> 뉴스 > 인물ㆍ칼럼
     
진성스님, 법무부 교정대상 자비상 수상
18년간 재소자 교정교화로 출소자 건강한 사회정착 매진
장학금·국제 구호사업으로 자비나눔 실천
2018년 05월 21일 (월) 12:54:46 류영우 기자 ywryu@janews.co.kr

   
 
  ▲ 법무부 교정대상 자비상 수상한 진성스님  
 
태고종 전북종무원장 진성스님(마이산 탑사 주지)이 '제36회 법무부 교정대상 자비상'을 수상했다.
진성스님은 5월 11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36회 법무부 교정대상' 시상식에서 자비상을 수상했다.
진성스님은 2001년 처음 지인으로부터 소개 받아 사형수를 개인적으로 만나 정모모씨를 도와주면서 교정활동을 시작하게 된 계기로 2007년 전주교도소 교정협의회에서 정식 교정 활동을 시작한 후 지난 10년 6개월동안 헌신적인 교정교화활동과 출소자들의 사회정착지원에 대한 공로로 이날 교정대상 자비상을 수상하게 됐다.

진성스님은 지난 10년 동안 전주교도소 불교법회를 진행하면서 연인원 1만7천여명에 이르는 재소자들의 수형생활에 도움을 주는 한편 1:1 멘토링과 자매결연을 통해 480여명의 재소자에게 새로운 삶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진성스님은 사형선고를 받고 무기징역으로 감형돼 장기복역중인 J씨를 멘토링하여 검정고시를 거쳐 대학을 졸업하고 고시공부를 할 수 있도록 필요한 서적과 영치금을 지원하고 응원해오고 있다.

또 조부모 밑에 생활하다 조직폭력배로 수형생활을 하는 A씨에게는 법회와 꾸준한 멘토링을 통해 출소 후 안정적인 사회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결혼식에는 직접 찾아가 아버지를 대신하고 자녀의 출생 시마다 이름을 지어주는 등 출소 후에도 건강한 사회인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해준 일화는 교정교화의 모범으로 꼽힐 정도로 인상적인 교정교화 활동을 펼쳐왔다.

이밖에 평소 따뜻한 교감으로 재소자들의 새로운 삶을 위한 인격변화에 중점을 두고 교정교화활동을 펼쳐온 진성스님은 10여년간 자매결연 맺은 수형자에게 영치금과 간식지원을 이어 왔으며 매월 특별법회를 봉행하여 우수불자 30명을 선정해 각 30만원의 수형생활비를 지원하는 한편 100여회에 이르는 교도소 내 교리발표대회를 열어 상금과 간식지원을 해왔다.

불우수형자 수용생활비 지원은 물론 가장의 수감으로 인해 생계가 막막한 가족생계비와 병원치료비, 명절 차례비용지원 등 그동안 지원해온 지원금만 3억 2천여만원에 달하고 있다.

◆어려운 이웃 위한 자비나눔
진성스님은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자비나눔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스님은 전북경찰청 경승으로 활동하며 비행청소년 선도사업에 나서 범죄예방활동을 펼치는 한편 마이산 탑사 갑룡장학회 설립으로 매년 70여명의 장학생에게 3천500만원의 장학금 지원하고 있다.

또한 국내 및 국제구호단체 (사)나누우리를 설립하여 지역 소외계층에 사랑나눔 실천과 해외 아이티 지진피해 복구, 라오스 초등학교 교사 건립, 사할린 영구귀국 동포돕기, 캄보디아 우물관정, 베트남 식수대 설치, 학용품, 의류, 의약품, 교과서, 체육시설 등 국제구호사업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이밖에 2016년부터 나쁜 수질로 인하여 건강을 위협 받고 있는 베트남 내 아동들을 위하여 호치민과 닥락성 등지의 초등학교에 지하수 관정, 식수대 정수기 설치를 지원 하는 등 국제구호 사업에도 헌신하고 있다.  특히 작년 12월 전라북도와 베트남 닥락성 간의 우호협력체결을 계기로, 지역의 뜻 있는 인사들과 '전북베트남교류증진협의회(이하 JVEC)'설립 하여 전라북도와 베트남 닥락성 간의 교류를 보다 체계적으로 활성화 시킬 수 있도록 앞장설 계획이다.

진성스님은 수상소감을 통해 "희망은 진실속에서 피어나게 된다"라며 "함께한 수형자들이 새로운 삶에 도전할 수 있도록 촛불처럼 자신의 몸을 태워 자비와 사랑이 가득한 교정교화에 헌신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진성스님은 2008년 광주 교정청장 표창, 2010 전북도지사 표창, 2011 법부부장관표창, 2017년 태고종 종정표창 등을 수상했으며, 현재 갑룡장학회 이사장, 마이산 탑사 주지, (사)나누우리 봉사단장, 태고종 제18대 전북종무원장, 전주교도소 교정협회 수석부회장, 법무부 교정중앙협의회 불교분과 위원장, 한문화 국제포럼 발전재단 본부장 등을 맡아 자비나눔 실천과 우리문화와 역사를 후손에게 바르게 물려줄 수 있도록 하는데 노력하고 있다.

류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진안신문(http://www.ja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인기기사
지역에 대한 자부심 느낄 수 있는 역
완주군과 진안군, 같이 함께 문화유산
웅치전적비에서 역사를 배웠다
고라니 때문에 속상했다
글을 조금 알고 보니 혼자서도 잘 할
10대의 인생은 시험의 연속
6행시
편지
야영 가는 날
1박2일 캠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북 진안군 진안읍 진무로 1025 (3층) | Tel 063-432-2301 | Fax 063-432-23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2007 진안신문. All rights reserved.
진안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