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0년 중2때 못 간 수학여행을 지금
1980년 중2때 못 간 수학여행을 지금
  • 홍욱진 기자
  • 승인 2018.06.11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귀중 9회 동창생들 아주 특별한 수학여행

▲ 부귀중 9회 동창생들이 2일과 3일, 특별한 수학여행을 다녀왔다.
올해로 졸업 36주년을 맞는 진안 부귀중학교 9회 동창생들이 지난 2일과 3일 2일간 아주 특별한 수학여행을 떠났다.
이 특별한 수학여행은 졸업생 31명이 1박 2일간의 일정으로 통영시 장사도, 거제시 해금강, 바람의 언덕, 매미성 등을 찾아 어린 시절 추억과 낭만을 회상했다.

100세 시대를 대비해 2006년 동창회를 조직한 이래 매년 모임을 갖고 있으며, 2009년 은사님 초청 동창회를 가진데 이어 또다시 특별한 수학여행을 기획했다.

이들이 2학년 재학 중이던 1980년은 한국, 일본 등 동아시아 일부 지역에서 여름철 유난히 서늘하고 흐린 날이 많아 냉해 피해가 심각했던 해였다. 이로 인해 쌀 흉작 등 심각한 농업 피해를 입었고 학교마다 수학여행이 줄줄이 취소되었다. 평소 이를 아쉬워하던 동창회 집행부에서 회원들의 뜻을 모아 학생 때 가지 못한 수학여행을 떠나게 되었다.

이번 동창회를 기획한 박희순 회장은 "소중한 추억과 진한 우정을 나누는 아주 특별한 수학여행으로 서로 힐링하는 시간이 되었다"며 "앞으로도 지속가능한 동창회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부귀중 9회 동창생들이 2일과 3일, 특별한 수학여행을 다녀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