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담
상담
  • 진안일보
  • 승인 2019.07.08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은지(마령초 5)

오늘 학교에서 우리 아빠가 상담을 했다.
근데, 내가 그토록 아빠한테 하고 싶었던 말을 강쌤이 말해줬다.
내가 왜 아빠 한테 말을 안 했냐면, 내가 말 하면 못 믿을 것 같아서다. 이제야 속이 시원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