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깝게 떨어졌지만, 다음번에 또 도전할거다
아깝게 떨어졌지만, 다음번에 또 도전할거다
  • 진안신문
  • 승인 2021.01.22 2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원철(전주선화학교 1)

드디어 기대되던 내가 취업할 수 있는 전북유니텍 고등학교에서 서류랑 여러 가지 종이(장애인 복지카드 복사한 거, 자격증)를 냈다.
드디어 결과를 기다리는데 학교 홈페이지로 들어가서 확인했는데, 내 이름은 없고 우진이랑 다른 사람이 1차 합격을 했다.
나는 서운하지만 그래도 우진이만 붙어서 다행이라고 생각을 했다.
나는 아깝게 떨어졌지만 그래도 다음번에 좋은 직장을 가지게 될 것이다.
떨어져서 실망은 조금 했지만 우진이가 1차 합격을 해서 다행이다.
2차 때도 우진이가 합격을 했으면 좋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