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시20분 버스, 큰 차로 보내줬으면 좋겠다
12시20분 버스, 큰 차로 보내줬으면 좋겠다
  • 진안신문
  • 승인 2021.04.05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귀례(71, 마령면 평지리)

30일 화요일, 오늘은 학교에 결석하고 친구 아들차로 5명이 안과에 같다 왔다. 전주에서 마령으로 오는 11시40분 버스가 없어졌다. 그래서 전주에서 진안으로 갔다가 12시20분 버스를 타고 마령으로 돌아온다.
차를 세 번이나 탄는데, 버스에 꽉 차있어서 병원에 다녀오신 할아버지 할머니들이 힘들어 하신 걸 봤다.
제 생각은 버스를 큰 차를 보내주었으면 합니다.
집에 와서 점심 먹고 친구하고 운동 한 시간 하고 동래 언니 집에 가서 놀다 왔다.
저녁 먹고 요가하고 집에 와서 일기 쓰고 티비보다 잤다.
12시20분 차 만 큰 차로 보내 주실 수 없을까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