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자 쓴 군청 과장님
모자 쓴 군청 과장님
  • 진안신문
  • 승인 2021.08.02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한별(진안여중 1)

24일 날 산행을 갔다. 인삼조합에서 선생님들이 김밥이랑 물을 주셔서 가방에 넣고 보듬센터 차를 타고 출발했다.
부귀 김치공장에 도착한 다음, 걸어서 산에 올라갔다. 그런데 내가 너무 무서워서 모자를 쓴 군청 과장님을 붙잡고 갔는데 갑자기 넘어졌다.
너무 더워서 현희 선생님은 머리에 수건을 둘러썼다. 현희 선생님이 더우니까 선풍기 바람을 맞으며 가라고 작은 선풍기도 주셨다. 덥고, 너무 힘들었고, 다리도 너무 아팠다. 그래도 재미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