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기 좋은 세상에 태어나서 잘 산다
살기 좋은 세상에 태어나서 잘 산다
  • 진안신문
  • 승인 2022.01.17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한순(83, 동향면 학선리)

일월 십일. 오늘은 바람도 안 불고 날도 따십다.
우리 딸이 와서 고추장 담아갔다. 또 설이 오고 있다. 설때는 안 추면 좋겠다.
이거 저거 다 해도 춘 기 제일 실타.
소한은 지나고 대한이 오고 있다. 소한 지내고 대한 지내면 들 춥다.
옛날에 어름들은 옷 없시 살고, 돈도 없시 살았다.
우리들은 좋운 세상 태여나서 잘 산다. 지금은 쌀도 많고 돈도 많다.
살기 좋운 세상에 태여나서 잘 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