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울 물 소리 졸졸
개울 물 소리 졸졸
  • 진안신문
  • 승인 2022.12.05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가에 작은 돌 삼형제
한규인(89, 동향면 내금마을)

산책길 운동을 가네. 가서 보니 개울 물소리 졸졸 흐르며 물 빋치 반짝반짝 은빋치 난다.
물가에서 돌을 주어 모와 녹코 가려 보았다. 똑 같은 돌이 세 개가 되었다.
내가 "느더리 삼형제냐?"고 하였다.
나 혼자 우수면서 집으로 도라왔다.
기분 조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