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살기운동 범군민대회
진안살기운동 범군민대회
  • 이용원 기자
  • 승인 2007.04.26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5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진안살기운동범군민결의대회’행사가 진안고추시장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진안군상공인연합회(회장 김정오) 주최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주민 및 공무원, 기관․사회단체 임직원 등 1천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이번 결의대회는 진안군의 지속적인 인구감소가 군세의 악화 초래 및 지역상권의 침체의 주요인으로 작용하고 나아가 군 존립을 위협하는 생존의 문제임을 인식하고 군민의 역량을 총 집결한 적극적이고 지속적인 인구유입 추진으로 진안의 경제를 살리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김정오 진안상공인 회장은 “그동안 침체일로에선 경제를 살리고 지속적으로 감소되는 인구를 더는 두고만 볼 수 없는 현실을 감안하여 이번 행사를 개최하게 됐다”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진안군의 인구가 늘고 경제가 활성화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참여자들은 진안읍 시가지를 행진하며 ‘인구유입’과 ‘지역경제살리기’에 전 군민이 동참할 것을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