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리 다리
강정리 다리
  • 진안신문
  • 승인 2020.08.18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혜(마령중 1)

요즘 폭우로 인해 강정리 다리가 부서졌다.
나는 너무 깜짝 놀랐다. 그래서 나는 마령에 오려면 서비산을 통해 와야해서 너무 힘들다.
다리가 오래되어 어차피 다시 부수고 만든다고 했지만 폭우로 더 빨리 부서져서 힘들다.
다리가 빨리 고쳐졌으면 좋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