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폰
핸드폰
  • 진안신문
  • 승인 2020.12.21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하은(마령중 2)

핸드폰을 샀다.
좋다. 그리고 쓰던 거는 안 팔고 갖고 있기로 했다. 이유는 정도 들었고, 엄마가 사 준 거기 때문이다.
이번에 산 건 아빠가 사줬다.
안 사줄 것 같은 아빠가 사주다니. 좋기도 하고 놀랍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