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화
유화
  • 진안신문
  • 승인 2021.01.22 2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은영(마령초 4)

18일부터 공부방에서 사 준 유화를 시작했다.
처음엔 어려웠는데, 하다보니 재미있어졌다.
그런데 너무 작은 부분이나, 너무 큰 부분은 너무 어렵다.
집에 가져가서 심심할 때도 할 거다.
내 작품이 완성되면 뿌듯하고 예쁠 것 같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