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 먹고 체 했어요
음식 먹고 체 했어요
  • 진안신문
  • 승인 2021.03.15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현수(진안제일고 3)

3월8일, 저는 체해서 집에서 쉬었다.
너무 힘들었다.
천국문을 10번은 두드렸다.
그리고 내가 아팠던 이유는 할머니가 해 주신 김치찌개를 너무 많이 먹어서 힘들었다.
왜 힘들었냐면, 토를 해서 힘들었다.
다시는 맛있어도 음식은 적당히 먹어야겠다.
너무 힘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