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절마다 특별한 재미가
계절마다 특별한 재미가
  • 진안신문
  • 승인 2021.03.22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인(마령초 6)

요즘 날씨가 더워졌다.
나는 여름보다는 겨울이 좋다. 그래서 운동을 할 때는 반팔을 입을 때도 있다. 반팔을 입고 가면 시원하다. 긴팔보단 반팔이 좋다.
여름도 좋다. 물놀이를 해서다.
물놀이와 눈싸움은 매우 매우 재미있다.
빨리 더워져서 물놀이를 하고 싶다.
계절마다 특별한 재미가 있는 거 같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