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 94
KF 94
  • 진안신문
  • 승인 2021.04.05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채은(마령중 2)

아침에 영어선생님이 카톡으로 "KF 94 마스크를 쓰고 오라"고 하셨다.
학교에 갔는데, 체육선생님이 일회용 마스크를 쓰고 온 아이들한테 KF 94 마스크로 바꿔 쓰라고 나눠주고 계셨다.
그렇게 하루를 KF 94 마스크를 쓰고 생활했는데, 엄청 답답하고 불편했다.
빨리 코로나가 끝났으면 좋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