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 혼자 있는 날
집에 혼자 있는 날
  • 진안신문
  • 승인 2021.05.03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미선(진안제일고 2)

4월24일 오후에 집에 혼자 있었다. 이모가 집에 혼자 있으라고 해서 있었다.
이모는 애들하고 전주 나가서 여름 옷 사러 갔다. 나는 감기 때문에 전주에 같이 못 갔다.
집에서 텔레비전을 보고, 춤추고, 집에서 과일을 먹고, 준혁이하고 통화하고, 태수언니랑 통화하고, 게임을 했다. 집에 혼자 있으면 너무 너무 심심하다.
감기가 빨리 나아지려면 창문을 닫고 자야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