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놀리는 맛에 사는 박세은
나를 놀리는 맛에 사는 박세은
  • 진안신문
  • 승인 2021.05.24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혜(마령중 2)

친한 동생 중 박세은이라는 한 살 어린 동생이 있다. 그런데 박세은이 어느 순간 날 놀리기 시작하면서, 날 놀리는 맛이 들렸다.
그래서 너무 짜증이 난다.
한번은 "너 왜 그래?" 이런 식으로 물었는데 "언니 닮아서 그래"라고 하거나, 자기가 먹던 걸 준다. 새것도 있는데 꼭 먹던 걸 준다.
정말 짜증이 난다.
그래서 내가 박세은을 꼭 계획적으로 복수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