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듬 텃밭
보듬 텃밭
  • 진안신문
  • 승인 2021.06.07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준혁(진안제일고 1)

우리 보듬센터에 텃밭이 생겼다. 그래서 매주 텃밭에 간다.
6월2일 날에도 보듬텃밭에 갔다. 밭에 가서 지난번에 심은 옥수수 순을 따 줬다.
그런데 등이 너무 뜨거워서 힘들었다.
호미로 땅을 파서 작두콩도 심었다.
잠깐 쉬는 시간이 생겼다. 박현숙 선생님이 설레임 아이스크림을 나누어 주셔서 목마른 것을 해소할 수 있었다.
오늘은 정말 바빠서 정신이 없었다. 상추도 수확하고, 토마토 끈도 묶어 주고, 오이도 심고, 고랑에 풀도 뽑아주었다.
다음 주에 밭에 가면 더 열심히 해야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