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놀이 간 날
물놀이 간 날
  • 진안신문
  • 승인 2021.07.05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미선(진안제일고 2)

6월27일 오후 3시에 정천면 학동마을에 갔다 왔다. 큰 이모랑 동생들이랑 갔다.
너무 더워서 갔다.
그런데 학동마을에 도착해 보니 물이 별로 없었다. 그래서 물을 조금 묻히고 다른 곳으로 갔다. 마조 마을에 갔더니 거기는 물이 깊고 너무 시원했다.
물속에서 다슬기를 잡고, 물장난을 쳤다. 너무 신나고 재미있었다.
이번주에도 가야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