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넷플릭스
  • 진안신문
  • 승인 2021.08.30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혜(마령중 2)

나한테도 드디어 넷플릭스가 생겼다. 넷플릭스란 영화, 드라마, 애니메이션 등 이런 것들을 볼 수 있는 유료앱이다.
진짜 행복하다. 그런데 사실 유료앱이어서 아빠와 반절씩 내기로 했다.
그래도 좋다. 난 앞으로 열정적이게 드라마와 영화를 질리도록 볼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