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천면, 농촌 일손돕기 나서
안천면, 농촌 일손돕기 나서
  • 류영우 기자
  • 승인 2018.05.29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천면과 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이 농촌일손 돕기를 실시했다.
진안 안천면 행정복지센터(면장 정홍기)와 농업기술센터 농촌지원과·기술보급과 직원 30여 명이 지난 23일 안천면 노채마을을 방문해 영농철 일손돕기에 나섰다.
이날 일손돕기에 직원들은 고령농업인 이철희 외 2농가 5천950㎡ 고추밭을 찾아 고추 줄 묶기와 지주목 세우기 등을 도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해당 농가는"일손도 부족한데 비가 자주 와 고추밭 정비를 걱정 하던 차에 직원들이 도와줘 한숨 돌렸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정홍기 면장은"농촌의 고령화로 일손이 부족한 농번기에 현장행정 중심으로 바쁜 일손을 도와 농가 소득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여 행복한 안천을 만들어 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