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골프장, 진안리조트
기사제보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 최종편집 : 10.22 월 12:57
> 뉴스 > 교육ㆍ문화 | 청소년마당
     
태권도
박혜인(마령초 3)
2018년 06월 11일 (월) 14:12:10 진안신문 webmaster@janews.co.kr
오늘은 태권도를 간다. 하지만 월, 화, 수, 목, 금요일까지 태권도를 간다.
하지만 하는 게 다 똑같지는 않다.
월요일에는 그냥 품세를 한다. 화요일에는 격파를 한다. 수요일에는 격투기를 한다. 목요일에는 내가 안 갈 때도 있지만 갈 때도 있다.
마지막 금요일은 아이스크림을 먹는다. 바로 게임 날이다.
하지만 폰 게임 말고 농구, 피구, 줄다리기 등등을 한다.
나는 개인적으로 수요일, 금요일이 태권도가 재밌다.                                            
진안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진안신문(http://www.ja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인기기사
지역에 대한 자부심 느낄 수 있는 역
완주군과 진안군, 같이 함께 문화유산
웅치전적비에서 역사를 배웠다
고라니 때문에 속상했다
글을 조금 알고 보니 혼자서도 잘 할
10대의 인생은 시험의 연속
6행시
편지
야영 가는 날
1박2일 캠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북 진안군 진안읍 진무로 1025 (3층) | Tel 063-432-2301 | Fax 063-432-23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2007 진안신문. All rights reserved.
진안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