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친구
  • 진안신문
  • 승인 2019.10.21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인(마령초 4)

우리 반에서 여자가 3명밖에 없다. 그래서 약간의 외로움이 있다.
우리 3명 모두 느낄 것이다.
오늘 자전거를 탔는데, 계속 2명씩 다니다, 3명이 다니다, 또 2명이 다녔다.
나도 혼자 다녀서 알지만, 좀 힘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