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에서 숲속 체험 즐기세요
진안에서 숲속 체험 즐기세요
  • 류영우 기자
  • 승인 2022.08.29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바우처카드 이용한 진안 산림관광 홍보 나서

진안군이 산림바우처카드 이용 대상자들에게 진안 산림관광 홍보에 나서고 있다.
산림복지서비스이용권은 사회·경제적 상황으로 인해 산림복지 혜택을 누리기 어려운 취약계층에게 산림교육, 치유 등 산림복지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1인당 10만원의 바우처 카드를 지급하는 제도이다.

자연휴양림 등 전국 256개 시설에서 숙박, 입장료, 프로그램 체험료 등에 사용할 수 있으며, 전라북도에는 18개 시설이 지정되어 있다.
진안군에서는 운장산자연휴양림과 데미샘자연휴양림에서 산림바우처카드를 사용할 수 있다. 

더불어 관내에 위치한 산림복지전문업인 수피아산림정원학교가 지난 6월 산림바우처카드 사용 전문업으로 선정되면서 진안 산약초타운에서 운영하고 있는 산양삼 탐방, 산양삼 체험키트 등 대면 및 비대면프로그램도 산림복지서비스이용권으로 이용할 수 있다. 

수피아산림정원학교 프로그램은 올해 11월 30일까지 진행되며 산약초타운(063-433-8913)에서 예약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산림복지서비스이용권 누리집(www.forestcard.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진안 산약초타운은 100여종의 산약초와 80종의 수목들로 이루어진 산약초공원으로 다양한 숲 체험이 가능하며 야간에는 경관조명을 활용해 경관을 이루고 있다.

군 관계자는 "내년에는 사회·경제적으로 복지혜택 받기 어려운 취약계층이 숲에서 건강하고 풍요로운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바우처카드에 대한 홍보를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