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아빠의 하루
엄마, 아빠의 하루
  • 진안신문
  • 승인 2021.05.31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현수(진안제일고 3)

아침에 8시에 일어나서 아빠와 엄마는 출근을 한다. 아빠와 엄마가 같이 같은 회사에 출근한다.
아빠가 하는 일은 용접을 하고, 절단기로 철을 자르고, 그리고 또 트럭에 다는 집게를 조립하는 일을 한다. 그리고 엄마는 회사에서 컴퓨터로 서류작업을 한다.
엄마도 힘들게 일 한다. 그리고 엄마는 아빠보다 너무 쉬운 일을 한다.
그래도 엄마도 열심히 일 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