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들과 물놀이
가족들과 물놀이
  • 진안신문
  • 승인 2021.07.26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병준(진안중 3)

18일 날 정천 마조마을에 갔다. 아빠하고 엄마하고 동생하고, 삼촌들하고, 고모들하고, 형하고 놀았다.
삼촌이 용돈을 5만원을 주셨다. 큰 삼촌이 용돈을 1만원 주셨다. 용돈을 6만원이나 받았다.
삼촌들하고 형들이랑 물가에 들어갔다. 물고기를 많이 잡았다.
물가에 또 가고 싶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