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면 먹기
라면 먹기
  • 진안신문
  • 승인 2009.09.28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들 글마당
안천초등학교 2학년 1반 신태성
저녁에 라면을 먹었다. 혜성이형, 할아버지, 나랑 먹었다. 할머니는 라면을 끓여주셨다. 먼저 물을 끓이고 면을 넣고 스프를 넣고 아채를 넣고 10분을 끓였다. 맛있었다. 나는 두 그릇을 먹고 밥을 먹으려고 하는데 혜성이 형이 벌써 라면을 다 먹고 국물에 밥을 말아 먹고 있었다. 그래서 나는 국물만 먹었다. 다 먹은 다음 할머니가 설거지를 하였다. (2009.09.1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